• 전체메뉴

“가문의 영광” 김신영, 故송해 이어 ‘전국노래자랑’ MC 발탁

기사입력 2022-08-30 10:46

(KBS)
(KBS)

방송인 김신영이 고(故) 송해의 뒤를 이어 KBS1 ‘전국노래자랑’의 MC를 맡는다.

KBS는 29일 “송해 선생님을 잇는 ‘전국노래자랑’ 후임 MC로 김신영을 선정했다”며 “김신영은 10월 16일 방송을 시작으로 ‘전국노래자랑’을 이끌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국노래자랑’은 1980년 방송을 시작한 KBS 대표 장수 예능프로그램이자 국내 최장수 가요 경연 프로그램이다. 송해는 1988년부터 34년간 진행을 맡으며 전국 방방곡곡을 돌아다녔고, ‘국민 MC’로 거듭났다. 그가 지난 6월 8일 세상을 떠나면서 ‘전국노래자랑’ 측은 후임자를 물색해왔다.

송해의 바통을 이어받은 김신영은 “‘전국노래자랑’과 함께 자라온 제가 후임 진행자로 선정돼 가문의 영광이다”라며 “앞으로 전국 팔도의 많은 분과 소통하고 열심히 배우겠다. 전통에 누가 되지 않게 정말 열심히 즐겁게 진행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상미 CP는 “김신영은 데뷔 20년 차의 베테랑 희극인으로 TV, 라디오뿐 아니라 최근에는 영화계에서도 인정하는 천재 방송인이다”라며 “무엇보다 대중들과 함께 하는 무대 경험이 풍부해 새로운 전국노래자랑 MC로서 매우 적합하다고 생각했다”고 섭외 이유를 밝혔다.

김 CP는 이어 “송해 선생님의 후임이라 어깨가 무겁겠지만 잘해낼 것이라고 생각한다. 김신영이 보여 줄 새로운 ‘전국노래자랑’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2003년 SBS 7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신영은 올해로 데뷔 20년 차 방송인이다. 12년째 MBC라디오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진행을 맡고 있다. 더불어 현재 ‘셀럽파이브’ ‘둘째 이모 김다비’ 등 부캐릭터로 음악 활동도 하고 있고, 최근에는 박찬욱 감독의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연기력도 인정받았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300

브라보 인기기사

브라보 추천기사

브라보 기획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