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메뉴

절약할 결심 위해, 다시 쓰는 올해의 가계부

기사입력 2023-02-20 10:53

수기 가계부, 절약 각오에 도움… 완벽 보다는 꾸준하게

예로부터 절약을 논할 때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책이 있다. 바로 가계부다. ‘가계부 적는 습관으로 종잣돈을 모을 수 있었다’고 고백하는 자수성가형 부자도 적지 않다. 요즘 ‘돈 좀 아낀다’는 사람들은 가계부를 어떻게 쓰고 있을까? 가계부 앞에 작심삼일하고 마는 당신, 새해 새 마음으로 가계부를 펼칠 시간이다.

자녀의 독립 혹은 결혼, 동호회, 집안 경조사 등 중장년의 삶 곳곳에는 돈 새나가는 구멍이 뚫려 있다. 그런데 막상 돈 들어올 곳은 마땅치 않아 불현듯 불안해진다. 까맣게 잊고 있던 세금 납부일이 코앞으로 다가와 부랴부랴 통장 잔액을 확인하기도 한다. 게다가 ‘역대급 불경기’라 온 세상이 다 떠들썩하다. 이럴 때일수록 오래, 현명하게 가계부를 작성하는 습관이 필요하다. 수입을 늘리기 쉽지 않을수록 지출을 조정하는 것이 가장 간단한 재테크 방법이기 때문이다.

유튜브 ‘아바라TV’를 운영하는 안선우(37) 씨는 10년간 꾸준히 가계부를 써온 경험을 바탕으로 가계부 작성 팁을 소개하고 있다. 절약이나 가계부 작성 등 비슷한 주제를 다루는 다른 유튜브 채널에 비해 4050세대 구독자가 많다. 안선우 씨는 “노후 자금 문제를 고민해야 하는 50대라면 현재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서라도 가계부를 작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수입은 줄지만 씀씀이가 가장 커져 지출을 줄여야 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그가 알려주는 가계부 작성 팁을 활용해 어려운 시기, 노후 자금을 현명하게 굴려보자.

‘손맛’ 느낄 수 있는 수기 가계부

요즘은 계산할 필요 없이 입력만 하면 되는 엑셀 가계부, 애플리케이션 가계부 서비스가 많다. 하지만 안선우 씨는 수기 가계부를 추천한다. 직접 영수증이나 지출 내역을 확인해가며 정리하는 ‘손맛’을 느낄 수 있어, 엑셀 가계부나 앱 가계부보다 절약을 위한 마음가짐을 단단히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그의 유튜브 채널 영상에는 엑셀 가계부를 쓰다 수기 가계부로 다시 돌아왔다는 댓글이나 후기가 심심찮게 보인다.

충동 소비 줄이는 ‘일기’ 가계부

안선우 씨는 가계부에 지출 내역을 작성할 때 그날의 감정을 함께 적는다. 특히나 기분이 좋지 않아 필요하지도 않은 데에 돈을 썼다면, ‘어떤 일로 화가 나 충동구매’를 했다는 짤막한 내역을 지출 금액과 함께 기록한다. 안 씨는 “일기를 적듯 가계부에 금액과 함께 감정을 적었더니, 월별 결산을 할 때 당시를 복기하게 돼 충동구매를 줄이는 데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안선우 씨가 가계부 작성 시 강조하는 특별지출비 항목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안정적 예산 관리와 여윳돈 저축을 위해서는 특별지출비 점검이 필요하다.(유튜브 ‘아바라TV’ 갈무리)
▲안선우 씨가 가계부 작성 시 강조하는 특별지출비 항목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안정적 예산 관리와 여윳돈 저축을 위해서는 특별지출비 점검이 필요하다.(유튜브 ‘아바라TV’ 갈무리)
새해에는 특별지출비 마련부터

중장년은 챙겨야 할 기념일이나 행사, 모임이 많다. 생애 중 자산 규모가 가장 큰 시기로, 챙겨야 할 세금도 많다. 고정 지출을 제외한 이 모든 비용이 안 씨의 가계부에는 ‘특별지출비’로 적힌다. 그는 언제, 돈이 얼마나 나갈지 시기와 금액을 미리 계산해 한 해가 시작될 때 특별지출비 전용 계좌에 넣어놓고 돈을 사용하고 있다. ‘매 맞을 준비도 미리 하라’는 말처럼, 불쑥 나타나 저축과 생활비 관리를 괴롭히는 지출 요소를 특별지출비용에서 꺼내 쓰면 안정적으로 예산을 관리하고 여윳돈을 저축하는 것도 가능해진다. 예산은 지난해 지출 내역을 참고하면 큰 오차 없이 짤 수 있다. 50대는 평균적으로 200만~300만 원가량을 특별지출비로 잡아놓으면 관리하기 쉽다. 비용은 금리가 높고 입출금이 자유로운 파킹 통장이나 CMA 계좌에 넣기를 권했다.

완벽보다 중요한 건 꾸준함

안 씨는 “가계부를 10년 넘게 써보니 완벽하게 쓰려는 마음가짐을 버리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1원짜리 한 장까지 빼놓지 않고 기입하려다가는 제풀에 지쳐 오래 쓸 수 없다는 것이다. 가계부 작성의 가장 주된 목적은 돈을 어디에 쓰는지 ‘체감’하는 데 있다. 이번 달, 올해 돈을 얼마나 썼는지 복기하고 충격을 받아야 절약할 결심이 선다. 개인 블로그나 관련 온라인 커뮤니티, SNS에 ‘#가계부’, ‘#가계부쓰기’ 등의 해시태그를 달아 작성한 가계부를 다달이 올리면서 정보를 공유하는 것도 꾸준히 가계부를 작성할 수 있는 방법이다.

(브라보 마이 라이프 DB)
(브라보 마이 라이프 DB)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기사

이어지는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300

브라보 인기기사

  • 노화 늦추는 운동법 따로 있다… “신체 대사 증가가 핵심”
  • 중년이여 나쁜 다이어트에서 탈출, 숫자 아닌 몸을 치료하라!
  • 퍼스널컬러·메이크업 전문가가 말하는 중년의 꾸미는 법
  • 일본식 정년 연장, 계속고용 정책에 숨겨진 3가지 핵심

브라보 추천기사

브라보 테마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