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메뉴

여름철 활력을 기버터 커피로 높이자

기사입력 2018-07-02 10:11

여름철 더위는 몸을 지치게 한다. 노인일수록 더욱 힘들다. 이럴 때 한잔의 기버터 커피로 활력을 찾아보자.


방탄 커피, 버터 커피, 키토 커피 등 이들의 레시피는 비슷하다. 체중 감량의 효과를 내세웠지만, 효과는 일시적이며 부작용이 있다고 한다. 하지만 이러한 커피의 구성 재료를 분석하여 활력 음료로 활용할 수 있다.


기버터 커피의 재료인 커피는 싱글 오리진의 고산지 생산품으로 농약, 곰팡이 등이 없는 깨끗한 품질이어야 하며, 목초로 키운 소의 우유로 만든 기버터가 일반 버터보다 좋다. 코코넛오일보다 이를 원료로 만든 중쇄지방산이 효과적이다.


커피는 각성제로써 정신을 맑게 하나 영양분이 없어 기력을 찾을 수 없다. 기버터는 유지방 함량이 높은 최고급 유기농 천연 버터이며 상온 보관이 가능하고 소화가 잘되며 무염으로 풍미가 깊고 강한 맛을 낸다. 뼈를 강하게 하며 면역력을 높이고, 눈 건강을 좋게 만든다.


중쇄지방산은 6~12개의 탄소 사슬을 가지고 있으며, 간의 대사작용을 우회하고 바로 뇌와 근육의 에너지로 사용된다. 코코넛오일의 15%가 이 대사작용을 하는 성분이기 때문에 중쇄지방산을 만들어 효율을 높인다.


만드는 방법

1 진하게 내린 커피 (원두37g, 물 237ml)

2 기버터 1~2 큰 숟갈

3 MCT Oil 1~2 큰 숟갈

이 세가지를 섞어 믹서에 넣고 20-30초 돌린다.


이와 같은 모닝커피 한잔은 빈속에도 쓰리지 않고 맛이 아주 좋으며 소화 과정이 필요 없이 뇌에 영양이 직접 공급되어 활력을 높여 준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인기기사

커버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