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메뉴

안산자생한방병원, ‘24시간 야간응급진료’ 돌입… “의료 공백 메꿀 것”

기사입력 2024-03-04 11:09

▲안산자생한방병원 박종훈 병원장(안산자생한방병원)
▲안산자생한방병원 박종훈 병원장(안산자생한방병원)

안산자생한방병원(병원장 박종훈)이 365일 언제나 치료받을 수 있는 ‘24시간 야간응급진료’ 운영을 시작했다.

최근 전공의들의 근무 거부로 응급 의료 체계에 공백 장기화 따라 환자들이 받는 불안과 피해가 점점 커져가는 가운데, 안산자생한방병원은 4일 이 같이 밝혔다.

안산자생한방병원은 한·양방협진을 통한 정밀진단과 한방 비수술 치료를 통해 목∙허리디스크, 척추관협착증, 퇴행성관절염 등 안산 시민들의 근골격계 질환을 중점적으로 치료하고 있다. ‘24시간 야간응급진료’에서는 응급 환자 내원을 대비해 체계적인 치료를 시행하고자 당직 한의사 상주를 통한 야간한방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척추·관절 등 근골격계 질환 외에도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안면 신경 마비, 소화기 장애, 교통사고 부상 등에 대한 처치를 신속하게 받을 수 있다. 24시간 야간응급진료는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주말과 공휴일 관계없이 운영된다.

안산자생한방병원 박종훈 병원장은 “환자분들이 필요할 때 곁을 지키는 것이 의료인으로서의 본분이라고 생각한다”며 “아픈 몸을 이끌고 병원을 찾았다가 발길을 돌리시는 일이 없도록 안산자생한방병원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댓글

0 / 300

브라보 인기기사

  • “지팡이 짚고 휠체어 타도” 제약 없이 즐기는 무장애 여행
  • “남들과 같은 여행 싫어” 오지 찾는 중년 고수의 여행법
  • 60세, 늙지 않았다… “여행하기 딱 좋은 나이”
  • 낯선 설렘 ‘중년의 자유여행’… 떠나기 위해 알아야 할 7가지

브라보 추천기사

브라보 테마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