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메뉴

효심 가득 궁중 잔치, ‘창경궁 야연’ 열려

기사입력 2022-09-16 11:04

▲2022년 상반기 개최된 창경궁 야연의 행사 모습 (문화재청)
▲2022년 상반기 개최된 창경궁 야연의 행사 모습 (문화재청)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와 한국문화재재단은 오는 9월 22일부터 10월 6일까지 2주간 ‘창경궁 야연’을 진행한다. 온라인 선착순 예매는 16일 오후 3시부터 시작한다.

지난해 처음 선보인 창경궁 야연은 ‘효심’을 주제로 역사‧문화적 가치를 반영해 부모에 대한 공경과 가족 간 소통 도모를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부모님 중 1인이 체험자로 직접 공연에 출연하고, 가족들이 관람객이 되어 함께 즐기는 방식을 새로 도입해 참여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조선시대 궁중잔치 중에 가장 작은 규모인 야연(夜讌)은 왕세자가 아버지인 국왕을 위해 직접 준비하고 주관하는 특별한 잔치였다. 19세기 순조 때에 효명세자가 처음 만들었으며, 주빈인 왕에 대한 드높은 공경의 뜻이 담긴 연향(宴饗, 잔치를 베풀고 손님을 접대하는 것)이다. 포구락(대궐 안의 잔치 때 벌이던 춤 중 하나) 및 가곡 공연으로 국왕에 대한 왕세자의 공경과 효심을 보여준다.

창경궁 야연 체험자는 국왕으로부터 야연에 초대받은 고위 문‧무관, 정경부인이 되어 조선시대 전통 복식을 착용하고 행사의 주빈이 되는 경험을 하게 된다. 전문 사진사가 찍어주는 체험자의 독사진과 가족사진을 액자와 함께 자택으로 배송 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통명전에 앉아 부모님과 함께 따뜻한 차 한 잔과 궁중 병과를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메뉴는 2인분 기준의 구선왕도고 죽, 구선왕도고, 곶감단지, 잣박산, 약식, 개성주악, 개성약과, 사과정과, 유자화채로 구성됐다.

(문화재청)
(문화재청)
창경궁 야연 입장권은 9월 16일 오후 3시부터 인터파크 티켓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1인당 2매까지 예매할 수 있으며, 참여 비용은 체험자 1인과 가족 관람객 최대 4인(총 5인)을 포함해 1매당 10만 원이다. 9월 22일부터 10월 6일까지 일정 중 휴궁일인 9월 26일과 우천 시를 제외하고 전일 운영된다.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홈페이지, 한국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02-3210-4802)로 문의하면 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300

브라보 인기기사

브라보 추천기사

브라보 기획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