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메뉴

[카드뉴스] 코로나19 후유증 완화에 효과적인 지압법

기사입력 2022-06-24 08:00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함께 코로나19 이후의 삶을 뜻하는 ‘넥스트 노멀’을 준비할 시기가 왔다. 특히 시니어는 코로나19 고위험군에 속하는 만큼 후유증이 나타나면 병원을 찾아 적극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호흡 곤란, 만성피로, 기억력 저하 등 후유증 완화에 효과적인 지압 방법을 소개한다.


1 호흡 불편감에 효과적인 공최혈 지압

가슴이 답답하거나 호흡에 불편함이 있을 때 ‘공최혈’을 지압하면 좋다. 공최혈은 폐와 연결돼 있는 혈자리로 손목에서 팔꿈치까지 9분의 5 지점에 위치한다. 10초씩 세 번 정도 눌러주면 증상 완화 효과를 볼 수 있다.


2 만성피로를 해소하는 노궁혈 지압

주먹을 쥐었을 때 중지 끝이 손바닥과 만나는 지점을 손가락이나 끝이 둥근 막대기로 가볍게 30초 정도 누른다. 심신을 안정시키고 만성피로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


3 기억력을 높이는 중충혈 지압

‘지식을 다스리는 혈’이라 불리는 중충혈은 머리를 맑게 하고 기억력을 높이는 혈자리다. 중지 손톱 끝에서 엄지 방향으로 2㎜가량 떨어진 부분을 10초씩 세 번 강하게 눌러주면 좋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인기기사

커버스토리

브라보 추천기사

브라보 기획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