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메뉴

취향 저격 가족여행, 어떻게 꾸릴까?

기사입력 2018-10-18 10:33

[내 생애 꼭 해보고 싶은 것⑦] PART1. 어디로, 어떻게 떠날 것인가

한 번쯤은 들어보고, 한 번쯤은 이뤄야겠다고 다짐하는 버킷리스트. 그러나 막상 실천으로 옮기기는 쉽지 않다. 애써 버킷리스트를 작성하고도 어떻게 이뤄가야 할지 막막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매달 버킷리스트 주제 한 가지를 골라 실천 방법을 담고자 한다. 이번 호에는 앞서 ‘브라보 마이 라이프’가 시니어를 대상으로 진행한 버킷리스트 서베이에서 6위를 차지한 ‘가족(손주)들과 여행’에 대해 알아봤다.

자료 제공 및 도움말 여행박사


자녀들이 어렸을 때 방학과 휴가에 맞춰, 어쩌면 의무감(?)에 가족여행을 다녀온 적이 있었을지도 모른다. 아이에겐 좋은 추억을 선물하고, 훌륭한 부모의 역할을 다하기 위함이었을 터. 어느덧 자녀가 장성하고 일상의 여유가 찾아들었을 때쯤 떠나는 가족여행은 과거와는 사뭇 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아들딸이 보내주는 효도 차원의 관광도 좋겠지만, 내가 직접 계획하고 실천하는 여행은 더욱 뜻깊다. 때로는 배우자와 단둘이, 또는 손주와 함께, 가능하다면 노부모를 모시고 가족여행을 떠나려는 이들을 위해 여행박사(여행사)의 조언을 담아봤다.


시니어 가족여행 트렌드는?

시니어의 가족여행은 적게는 2~3명부터 많게는 10명이 넘는 대가족까지 인원이 다양하다. 엄마와 딸의 여행, 할머니와 손녀와의 여행, 시니어 부부 여행 등 단출하게 가기도 하고, 환갑 기념이나 형제 계모임 등 가족 구성원 간 화합을 다지기 위해 계획하는 경우도 많다. 한 가지 특징은 여행 인원이 적을 때는 자유여행과 패키지여행의 선택 비율이 비슷하지만 인원이 많아질수록 패키지여행 선호도가 높아진다는 것이다. 이는 가격이 저렴하고 많은 인원이 가이드 안내에 따라 편안하게 다녀올 수 있는 편리성 때문이다. 최근에는 기사 겸 가이드가 안내해주는 우리 가족만의 ‘소규모 맞춤 여행’과 해외 현지에서 가족 중 누군가가 렌터카를 직접 운전하는 ‘렌터카 자유여행’이 늘어나는 추세다.


여행 초보 시니어에게 권하는 테마

중국 ‘장가계’는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여행지’ 중 하나로 시니어의 사랑을 듬뿍 받는 곳이다. 깎아지른 듯한 절벽과 장엄한 대자연의 아름다운 풍경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평소 등산을 즐기는 시니어라면 꼭 한 번 가보길 권한다. 걷기가 불편한 아이나 노인 동반이라도 문제없다. 대협곡에 설치한 유리다리와 바위산은 산악버스를, 십리화랑 협곡은 모노레일을 이용하고, 천문산 케이블카와 백룡산 투명 엘리베이터가 있어 편안하게 구경할 수 있다.

가족의 연령대가 다양하다면 태국 방콕이나 파타야를 선택해도 좋다. 어린 손주와 장성한 자녀, 시니어 부모가 가는 3대 여행은 취향이 달라 여행지에서 하고 싶은 것이 각기 다르다. 우리나라보다 물가가 저렴한 태국은 가성비 좋은 넓고 깨끗한 호텔이 많아 조식과 부대시설을 이용하며 쾌적한 여행을 즐기기 좋다. 화려한 태국 사원, 시원한 파타야 바다에서의 액티비티, 피로를 풀어주는 타이마사지, 미각을 자극하는 요리 등 남녀노소 모두 만족하는 매력 포인트가 많은 여행지다.


여행 베테랑 시니어에게 권하는 테마

여행 베테랑 시니어는 일반인이 많이 가지 않는 색다른 여행지를 찾는 경향이 크다. 특히 해외 경험이 풍부한 20~30대 자녀와 함께하는 여행이라면 유럽여행에 대한 관심이 높다. 같은 패키지 상품이라 하더라도 여러 나라의 유명 관광지를 돌아보는 것보다 ‘이탈리아 패키지’, ‘스페인 패키지’, ‘발칸 패키지’ 등 한 지역을 집중적으로 즐길 것을 추천한다.


거동이 불편한 노부모와 함께라면?

휠체어를 사용하거나 보행이 불편한 노부모와 여행하는 시니어라면 여행박사 ‘휠링투어’를 고려해보자. 호텔 방에 휠체어를 타고 들어갈 수 있는지, 관광지에서 휠체어로 이동 가능한 교통수단은 있는지, 계단 없는 식당은 어느 곳인지 등 거동이 어려운 가족이 동반했을 때는 그만큼 꼼꼼하게 확인해야 할 점이 많다. 여행박사 ‘휠링투어’는 휠체어 사용자들을 위한 맞춤여행 상품으로 항공, 호텔, 휠체어 탑승 슬로프 차량 등 여행객의 필요에 따라 구성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인기기사

커버스토리